자연과 조화이룬 생태관광의 메카 가자 함평군
문화유산 문화유산Character
국가지정문화재
시도지정문화재
지역설화
  • 기산영수
  • 수문이 불맥이제의 유래
  • 아차동 미륵할머니
  • 향교 뒷산에 얽힌 전설
  • 처녀를 수장한 돈내보
  • 용호 마을의 용신당·용신제
  • 장산들 백비 전설
  • 운림마을의 전설
  • 신라흥무왕 유허비
옛가요
  • 호남가
  • 기성가
  • 함산가
  • 칠실우국가28장
  • 함평의민요

함평관광안내책자 무료신청하기

  • 관광지도
  • 교통안내
  • 숙박안내
  • 맛집안내
  •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
  •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
  •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
  •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
  • 프린트하기

  • HOME 
  • > 문화유산 
  • >  

팔열부정각

전남 함평군 월야면 월야리 155-1
팔열부정각 소개

여덞 명의 열부를 배양한 곳으로 정유재란 당시 부군들이 왜군들의 흉탄에 맞아 전시하였다는 비보를 듣고 정절을 지키기 위해 투신자살함으로써 정절을 지킨 뜻을 기리기 위해 세워졌다. 


정유재란(1597년) 때 함평군 월야면 월악리에 거주하던 동래(東來)·진주(晉州) 양 정씨(鄭氏) 문중의 부녀들 10여 명이 피신하던 중 현재의 영광군 백수면 대신리 묵방포 앞바다에서 왜적의 배를 만나자 이에 더럽힘을 당하느니 보다 차라리 의롭게 죽을 것을 결의하고 묵방포 앞 칠산바다에 모두 몸을 던져 순절하였다. 

 




그 뒤 1681년(숙종 7) 나라에서 정려를 세울 것을 명하였고 순절한 곳인 영광군 묵방포 바닷가에는 순절비가 세워졌다. 이들의 행적은 『동국신속삼강행실도』 및 『정유피난기』에 자세하게 기록되어 있다.


8열부는 동래 정운길(鄭雲吉)의 처 함양오씨(咸陽吳氏), 진주 정함일(鄭咸一)의 처 함평이씨(咸平李氏)와 그의 딸 정씨, 진주 정주일(鄭主一)의처 함평이씨, 진주 정절의 처 영광김씨(靈光金氏), 진주 정경득(鄭慶得)의 처 순천박씨(順天朴氏), 진주 정희득(鄭希得)의 처 함평이씨, 진주 정호인(鄭好仁)의 처 함평이씨이다.

 

현재의 정각은 1986년에 개축한 것으로 정면 3칸, 측면 1칸의 맞배지붕이며 4면은 홍살로 되어 있다. 내부에는 8열부의 명정판액과 기문 등 10개의 현판이 있다.

지도보기

family site

  • 함평군의회
  • 함평군농업기술센터
  • 자연생태공원
  • 함평천지몰
  • 함평보건소
  • 함평군공무원노동조합
  • 재경함평군향우회